2020 문래창작촌 지원사업 MEET 결과전시 러브송은 멈추지 않아 (Artists never stop)
2020.12.05.(토) ~ 12.13.(일) 문래예술공장 갤러리M30 김보배 김봄 김진 김태형 김혜리 노제현 문래재즈IN 문준섭 손혜경 안가영 어반아트 이산 장모리 최정은 추유선 프로젝트 날다 Install View
러브송은 멈추지 않아  2020년 문래예술공장 MEET와 함께 창작에 매진했던 문래창작촌 예술가들의 성과를 전시한다. 우리 모두 경험한 것처럼, 올해 코로나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생존’ 그 자체가 삶과 일상의 첫 번째 과제가 되었다. 예술가들도 생존에 대한 현실적인 위협 앞에 서 있었다. 절체절명의 문제 앞에 예술과 창작을 한다는 것은 또 다른 생존의 문제, 예술에 대한 근본적인 성찰과 자문의 무게를 견디는 시간이었을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들의 창작에 대한 열정과 예술가로서의 삶은 계속되었다. 창작자들이 시대적 상황에 맞추어 대응하고 이를 선도 하는 것이 그 역할이지만, 모든 것이 한 방향으로 함몰되는 이 상황에 대해 비평적인 시선과 대안을 모색하는 것도 이들의 역할이자 삶의 방식일 것이다. 왜냐하면 예술은 세상이 추구하는 가치나 욕망의 방향과 일치하지 않았고 오히려 답이 없는 문제에 질문을 하고 실패하고 역행했다. 그래서 우리는 그들을 통해 다음을 상상할 수 있었다. 제목의 ‘러브송’은 이러한 예술가의 삶과 열정을 은유한다. 그렇기에 러브송은 생존의 반대말이며 또한 동의어이다. 2020년 12월 문래예술공장 전시장으로 와서, 혹은 온라인을 통해 이들의 멈출 수 없었던 러브송에 축하와 격려를 보내고, 함께 노래해 주길 바란다. *이 리플릿은 이번 전시의 홍보물이며, 출품작 외의 추가 자료(작품, 작가홈페이지, 동영상 등)를 볼 수 있습니다. 전시기획 임종은 큐레이터 MEET 소개  올해 11년 차를 맞는 '문래창작촌 지원사업 MEET'는 문래창작촌 지역 내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젝트를 발굴, 지원하는 사업으로써, 예술가/단체 및 기획자, 활동가, 문화예술공간 운영자 등 다양한 주체들의 참여를 통해 지역 문화 공동체 확산과 예술생태계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문래동 소재의 기업인 GS SHOP의 협찬을 바탕으로 2020년 한 해 동안에는 사업의 내실을 다지는 것에 집중하며, 기존 창작발표 지원 트랙 외에 창작준비 트랙을 확대 선정하였고, 지역 문화예술 공간에 대한 지원의 일환으로 공간기반 트랙을 설치함으로써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 주체들에게 참여 기회를 확대하였다. 뿐만 아니라 올해 MEET사업에서는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어 힘겨운 시기를 보낸 문래창작촌 문화예술인들이 창작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창작준비 트랙의 지원금 확대와 자체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집중 운영하였다. '2020년도 문래창작촌 지원사업 MEET'에 참여한 예술가/단체 중 총 16개 팀이 본 전시에 참여한다. 어려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창작활동을 이어온 작가들의 다양한 프로젝트, 거리극, 음악공연, 도서출판, 전시, 영화, 문학 등을 이번 전시에서 만나볼 수 있다. Artists 이미지를 누르면 작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김보배 손혜경
김봄 안가영
김진 어반아트
김태형 이산
김혜리 장모리
노제현 최정은
문래재즈 IN 추유선
문준섭 프로젝트 날다